장군과 병장의 싸움, 끝까지 간다 | 김지철 충남도교육감, 전병운 천안교육청 시설팀장 고소로 재판 진행